Welcome to Mirae ELC consulting

NEWS

News 중국, 인스턴트 라면 잇따른 가격 인상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관리자
댓글 0건 조회 802회 작성일 22-04-21 16:06

본문

원재료 단가 상승으로 중국 인스턴트 라면 가격이 줄줄이 인상되고 있다. 일본 라면 브랜드인 닛신의 중국 공장 출고가 인상 소식을 시작으로 캉스푸(康师傅), 통이(统一) 등 여러 기업에서 가격인상 소식을 전하고 있다.
 닛신식품은 중국 공장에서 생산한 컵누들, 데마에잇쵸, 파스타, 라오 등 주요 제품의 출고 가격을 인상하였는데 인상 폭은 최대 12%에 육박했다. 캉스푸 라면은 춘절 이후 출고가를 10% 이상 인상하였고 통이 역시 주요 제품 포장을 개선한 뒤 판매가격을 약 12% 인상하였다.


○ 생산 원가 상승이 주요 원인
 

닛신식품은 마지막 가격인상이 11년 전임을 강조하며 원재료 공급의 불안정 및 원가 상승으로 인해 제품 단가 상승은 불가피하였다고 설명하였다.
 도소매업계 시장분석 전문가에 따르면 이번 라면 가격인상은 밀, 팜유 등 원재료, 인건비 등 기업의 지속적인 비용 상승으로 인한 것이라고 밝혔다. 통계에 의하면, 2021년 초 팜유의 단가는 톤당 7,200위안(약 138만)이었으나 2022년 현재는 약 12,000위안(약 230만원)이다. 이 외, 라면의 주원료인 밀가루, 포장재 가격 역시 상승하였다.
 중국식품산업 주단펑 논설위원은 2020년 기준, 캉스푸, 통이, 진마이랑(今麦郎)의 중국 라면시장 점유율은  각각 46%, 15%, 11%를 차지하였으며 이 기업들의 가격인상 붐은 업계 전체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하였다.


○ 라면 경쟁 제품의 성장

 업계 전문가에 의하면, 이번 10% 내외의 인상 폭은 합리적인 범위로 매출액에 큰 영향을 주지는 않을 것으로 예측하였다. 시중 판매가는 지역, 매장마다 제각각으로 아직 라면가격은 크게 변동되지 않은 것으로 조사되었다. 라면업계가 맞이하고 있는 위기는 가격 인상보다도 빠르게 발전하고 있는 배달업 및 가정간편식(HMR식품)이다. 배달음식 시장규모가 1% 증가할 때마다 라면 소비량은 0.0533% 감소한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. 마트에 레디밀(상온, 건조, 냉장, 냉동으로 보관된 완전한 식사를 의미) 식품, 자가발열식품, 인스턴트 뤄스펀(중국 광시성의 대표적인 지방음식인 우렁이쌀국수) 등 대체 제품이 다양해지고 있어 대중들은 예전만큼 라면을 자주 먹지 않는다.
 한 편의점 운영자는 현재 소유 점포에서 판매 중인 라면은 가장 대중적이고 익숙한 맛만 진역 판매중으로 몇 년 전보다 10여개 적은 품목을 판매하고 있다고 밝혔다. 또한 배달 업계의 성장으로 라면을 구입하는 고객이 적어졌으며 봉지라면보다 컵라면을 찾는 고객이 훨씬 많다고 밝혔다.


○ 라면 발전 추세는 프리미엄화, 건강화
 

공개된 데이터에 따르면, 2018~21년 라면 판매량을 살펴보면 고가의 프리미엄 라면 판매 비중이 25%에서 33%까지 증가하였고 매출액 차지비율은 52%에서 62%까지 증가하였다. 캉스푸-수다몐관(速达面馆), 통이-탕달인(汤达人), 진마이랑-라몐판(拉面范) 일식라면이 대표적인 제품이다.

external_image
출처: 티몰(www.tmall.com)


 이는 인스턴트 식품에 대한 소비자의 요구가 높아지고 있다는 것을 반증하며 업계 관계자는 가격 인상을 통한 매출액 제고보다 프리미엄 라면 출시로 시장을 확대하는 것이 향후 성장을 위한 좋은 선택이 될 것이라고 권고했다. 시장조사 기관 민텔의 조사에 의하면, 과반수의 응답자가 봉지당 5위안(약 956원)이상의 라면을 구입할 의향이 있고 약 50%의 응답자가 육류와 야채가 모두 함유된 건더기 스프, 원료가 다양하거나 영양물질이 풍부한 건더기 스프에 끌린다고 응답하였다.

시사점

- 중국 소비자의 소득수준 제고에 따라 라면 한그릇도 보다 건강하고 맛있게 먹으려는 추세이며 고가의 프리미엄 라면 매출이 오르고 있다. 

라면업계의 프리미엄화, 건강화 추세는 앞으로도 지속될 것으로 판단된다.
- 중국은 한국 라면 최대 수출국으로 불닭볶음면, 신라면, 진라면 등 중국 소비자에게 한국 라면은 익숙한 상품이다. 

한국 라면 역시 중국 소비 트렌드를 고려 고급화, 다양화, 건강화를 통해 새로운 스타상품 발굴 및 시장 확장이 필요할 것으로 판단된다.


출처: aT

Search